본문 바로가기

LF

NEWS

LF 빈스, 패션 전문가와 함께 네이버 셀렉티브 ‘라이브 방송’ 진행


- 언택트 소비 트렌드 맞춰 모바일 통해 제품 실시간 소개하는 라이브 커머스 방송 시도

- 패션 전문가와 함께하는 재미있고 유익한 라이브 방송 통해 소비자들과 쌍방향 소통


생활문화기업 LF(대표 오규식)가 국내 전개하는 미국 컨템포러리 브랜드 ‘빈스(VINCE)’가 7월 27일 오후 8시부터 약 1시간 동안 네이버의 자체 라이브 커머스 플랫폼 ‘셀렉티브’를 통해 라이브 방송을 진행한다.


캘리포니아에서 탄생한 럭셔리 브랜드 빈스가 온오프라인의 장점을 결합해 국내 고객들에게 새로운 쇼핑 경험을 제공하고자 검색 포털 네이버와 손잡고 라이브 커머스 방송을 진행한다. 이를 통해 최근 확산된 ‘언택트(untact)’ 소비 트렌드에 적극 대응해 비대면 서비스를 강화하고, 소비자와의 소통을 위한 뉴미디어 채널을 새롭게 발굴한다는 전략이다.


빈스의 라이브 방송은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에서 촬영되며, 재치있는 입담으로 유명한 원종명 패션에디터와 패션·뷰티 홍보사 ‘PRLINE’의 최정인 대표가 진행을 맡았다. 빈스는 라이브 방송을 통해 브랜드 스토리 및 편안하고 실용적인 2020년 여름 컬렉션을 소개하고, 꾸민 듯 꾸미지 않은 듯한 세련된 스타일링 팁을 생생하게 전달할 계획이다. 이 외에도 피마코튼, 캐시미어, 실크 등 브랜드가 추구하는 최고급 소재를 적용한 데일리 아이템을 최대 50%까지 깜짝 할인하는 등 시청자들을 위한 풍성한 혜택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실시간 영상을 통해 제품을 소개하는 ‘라이브 커머스’는 매장 방문의 대리 체험을 실감나게 제공하는 동시에 방송을 시청하면서 상품을 구매하는 신개념 쇼핑 채널로 주목 받고 있다. 그 중에서도 네이버 셀렉티브는 2030세대 젊은 소비층으로부터 각광받고 있는 국내 대표 라이브 쇼핑 채널로, 모바일 방송을 통해 제품 정보와 트렌드를 생생하게 전달할 뿐 아니라 진행자가 채팅으로 제품에 대한 궁금증을 해소해줘 호응을 얻고 있다. 빈스의 브랜드 첫 라이브 방송은 네이버 모바일 쇼핑탭의 셀렉티브 채널(https://bit.ly/39k5FKM)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 사진 설명 : 빈스 X 네이버 셀렉티브 라이브 방송 포스터, 빈스 2020 S/S 시즌 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