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F

NEWS

LF 질스튜어트스포츠, 홈트족 위한 ‘프리미엄 애슬레저’ 시리즈 출시


- 홈트족 급증함에 따라 지난 해 보다 80% 스타일 늘려 애슬레저 라인 본격 확대 전개

- 목적과 취향을 반영해 ‘에어코지’, ‘질시그니처’, ‘NCY와플’ 3가지 라인으로 세분화 출시


생활문화기업 LF(대표 오규식)의 라이프스타일 스포츠웨어 브랜드 ‘질스튜어트스포츠(JILLSTUART SPORT)’가 2020년 봄∙여름 시즌을 맞아 ‘프리미엄 애슬레저’ 여성 컬렉션을 본격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질스튜어트스포츠는 집에서 홈트레이닝을 즐기는 ‘홈트족’이 급증함에 따라 실내는 물론 일상에서도 스타일리시하게 착용 가능한 감각적인 애슬레저 시리즈를 선보인다. 다양해진 소비자 니즈를 반영해 지난해 출시했던 애슬레저 제품 스타일수에서 80%를 늘려 본격적인 애슬레저 라인 전개에 나선 것은 물론, 디자인과 소재, 핏 개발에도 공을 들였다.


질스튜어트스포츠의 프리미엄 애슬레저 라인은 ‘폴리진(polygience)’을 적용한 섬유를 사용해 항균 및 방취 기능이 뛰어나다. 폴리진은 스웨덴에서 특허를 받은 섬유처리 기술로 냄새 유발인자인 박테리아의 성장을 막음으로써 운동 후 땀 냄새로부터 의류를 보호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와 함께, 땀을 탁월하게 흡수하고 빠르게 건조시키는 흡습속건 및 시원한 촉감을 갖는 쿨링 기능성 소재를 사용해 장시간 쾌적하게 착용이 가능하다.


질스튜어트스포츠는 목적과 취향에 따라 ‘에어코지(Air-Cozy)’, ‘질시그니처(JILL-Signautre)’, ‘NCY와플(NCY-Waffle)’ 3가지 라인으로 세분화했다. ‘에어코지’는 두 가지로 연출 가능한 티셔츠로 구성된 라인이다. 동작을 편하게 해주는 옆 트임 디자인을 적용해 편안한 티셔츠로도, 리본을 묶어 짧은 크롭탑으로도 활용할 수 있어 실용적이다. ‘질시그니처’는 구조적인 절개 패턴과 유연한 탄성감으로 고강도 스포츠 활동에 적합한 라인이다. 4.5부, 8.5부, 10부의 다양한 길이감의 스포츠 레깅스와 부드러운 촉감의 집업 재킷으로 구성됐다.


‘NYC와플’은 가벼운 운동과 평상시 여가 생활에서 두루 활용할 수 있는 라인으로 입체적인 와플 조직을 사용해 통기성과 흡수성이 우수하다. 반팔 티셔츠와 밴드 반바지 세트로 기획됐으며 꾸민 듯 꾸미지 않은 듯한 애슬레저룩을 연출하기 용이하다. 에어코지 라인은 4~5만원대, 질시그니처 라인은 6~12만원대, NYC와플 라인은 5~7만원대로 출시됐으며, 총 35종으로 구성된 프리미엄 애슬레저 시리즈는 전국 질스튜어트스포츠 매장 및 LF의 공식 온라인 쇼핑몰 LF몰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질스튜어트스포츠는 프리미엄 애슬레저 시리즈 출시를 기념해 4월 30일까지 LF몰에서 해당 제품 구매 시 5%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 사진 설명 : 질스튜어트스포츠 프리미엄 애슬레저 시리즈 화보